본문 바로가기

Investment Story

(2)
바이박스, 셀레브리티 큐레이션 커머스 <바이박스의 제품 예시: 샤이닝 박스>'셀레브리티 큐레이션'이라는 개념은 뭘까? 케이큐브벤처스는 왜 '셀레브리티 큐레이션'을 하는 바이박스(www.bybox.co.kr)에 5억 원이라는 돈을 투자했을까? 익숙지 않은 용어에 대해, 그리고 그것에서 우리가 기대한 investment theme을 정리해 보려 한다.1. 발단여느날처럼 평화롭고, 조금은 조용한 하루였던 걸로 기억한다. 그 조용한 오후에 '대박사건'이 하나 생긴다. Jimmy(임지훈 대표)가 패션 박스라며 2개의 샘플 박스를 들고 왔다. 워낙 많은 섭스크립션 서비스가 활약하던 시기라(미미박스, 글로시박스 등) 비슷한 컨셉의 커머스가 또 나왔구나 생각했다. 그리고 이 2개의 샘플은 케이큐브 여성 멤버였던 Rosie와 Anne에게 돌아간다. 그리고 ..
헬스웨이브, 의료 서비스의 획을 긋다 지난 2월 3일 발표된 '헬스웨이브'에 대한 케이큐브의 투자 소식 이후, 많은 친구들이 격려와 함께 문의를 해왔다. 정말 많은 사람들에게 유익한 서비스 같은데, 좀 더 자세히 설명해 달라고. 물론 대부분의 벤처 기업이 새로운 서비스에 도전하기 때문에 처음 들으면 생소하지만, 의료 쪽은 더더욱 생소하게 느껴지는 듯 하다.하여 서비스에 대한 좀더 자세한 내용과 헬스웨이브의 비전, 투자 검토 과정에서의 비화(?) 등을 정리해 보려 한다.헬스웨이브의 서비스몸이 아파 의사를 찾아갔을 때를 떠올려 보자. 감기 같은 일상적인 병 수준에서 조금만 벗어나도, 우리의 병에 대한 이해도는 급격히 낮아지고, 의사가 아무리 설명해도 어렵게 느껴질 수 밖에 없다. 어려운 의학 용어들, 근심에 잠겨 잠깐 다른 생각을 하다보면 머릿..